2020.02.23 (일)

  • 맑음속초9.3℃
  • 맑음7.4℃
  • 맑음철원6.1℃
  • 맑음동두천7.6℃
  • 구름조금파주7.1℃
  • 맑음대관령2.2℃
  • 맑음백령도6.7℃
  • 맑음북강릉10.8℃
  • 맑음강릉10.3℃
  • 맑음동해8.3℃
  • 맑음서울7.7℃
  • 맑음인천6.0℃
  • 맑음원주7.4℃
  • 맑음울릉도7.4℃
  • 맑음수원7.2℃
  • 맑음영월6.8℃
  • 맑음충주7.1℃
  • 맑음서산7.9℃
  • 맑음울진9.4℃
  • 맑음청주8.3℃
  • 맑음대전9.4℃
  • 맑음추풍령7.3℃
  • 맑음안동8.2℃
  • 맑음상주8.7℃
  • 맑음포항11.0℃
  • 맑음군산6.7℃
  • 맑음대구10.8℃
  • 맑음전주8.2℃
  • 맑음울산12.2℃
  • 맑음창원9.4℃
  • 맑음광주10.3℃
  • 맑음부산10.6℃
  • 맑음통영9.8℃
  • 맑음목포7.4℃
  • 맑음여수10.9℃
  • 맑음흑산도12.1℃
  • 맑음완도10.6℃
  • 맑음고창8.5℃
  • 맑음순천9.9℃
  • 맑음홍성(예)8.0℃
  • 맑음제주10.1℃
  • 맑음고산10.8℃
  • 구름조금성산9.4℃
  • 맑음서귀포11.9℃
  • 맑음진주10.6℃
  • 맑음강화6.0℃
  • 맑음양평8.5℃
  • 맑음이천8.8℃
  • 맑음인제6.0℃
  • 맑음홍천8.5℃
  • 맑음태백4.9℃
  • 맑음정선군6.8℃
  • 맑음제천6.4℃
  • 맑음보은7.4℃
  • 맑음천안7.8℃
  • 맑음보령6.2℃
  • 맑음부여9.2℃
  • 맑음금산8.7℃
  • 맑음부안8.2℃
  • 맑음임실8.2℃
  • 맑음정읍8.0℃
  • 맑음남원9.0℃
  • 맑음장수8.0℃
  • 맑음고창군9.5℃
  • 맑음영광군7.7℃
  • 맑음김해시10.8℃
  • 맑음순창군8.3℃
  • 맑음북창원11.3℃
  • 맑음양산시11.2℃
  • 맑음보성군11.7℃
  • 맑음강진군10.6℃
  • 맑음장흥10.7℃
  • 맑음해남9.5℃
  • 맑음고흥9.1℃
  • 맑음의령군12.4℃
  • 맑음함양군9.9℃
  • 맑음광양시11.1℃
  • 맑음진도군8.3℃
  • 맑음봉화7.8℃
  • 맑음영주7.2℃
  • 맑음문경8.2℃
  • 맑음청송군7.7℃
  • 맑음영덕10.2℃
  • 맑음의성9.3℃
  • 맑음구미10.4℃
  • 맑음영천10.4℃
  • 맑음경주시10.9℃
  • 맑음거창10.3℃
  • 맑음합천11.7℃
  • 맑음밀양10.8℃
  • 맑음산청11.3℃
  • 맑음거제10.6℃
  • 맑음남해11.1℃
어린이집 영유아와 함께 하는 “돌산 항꾸네 프리마켓” 개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어린이집 영유아와 함께 하는 “돌산 항꾸네 프리마켓” 개최

지역 예술가 공예품 판매, 버스킹공연, 먹거리 등 다양한 행사

-지역 예술가 공예품 판매, 버스킹공연, 먹거리 등 다양한 행사

 

1.어린이집 영유아와 함께 하는 “돌산 항꾸네 프리마켓” 개최.jpg

 

지난 9월 28일, 돌산읍 동백초등학교 체육관에서 개최된 “돌산 항꾸네 프리마켓”에는 해오름어린이집과 리틀세화 어린이집 원아들이 참여하여 특별한 의미를 더했다.
 
매월 마지막주 토요일에 진행되는 “돌산 항꾸네 프리마켓”은 중고물품을 나누는 것 이외에 지역 예술가 공예품 판매, 버스킹공연, 먹거리 등 다양한 행사로 꾸며지고 있다.
 
이날 개장된 프리마켓에는 어린이집 원생들이 함께 참여하여, 평소 집에서 잘 사용하지 않는 장난감이나 책을 친구들과 이웃에게 팔거나 교환하였다.
이러한 기회를 통하여 영유아가 이웃과 소통하고 환경보호의 중요성뿐만 아니라 실물경제의 원리를 경험하게 하였다. 또한 이날 판매된 수익금의 10%는 기부함에 넣어 소외된 이웃을 돕는 활동으로 연계하여 더욱 뜻깊은 행사로 진행되었다.
 
행사에 참여한 원생 최성민(7세)은 “저는 마음에 드는 물건을 얻고 친구한테 제 물건을 나눠줘서 재미있었어요. 친구한테 받은 물건을 소중히 간직할게요.”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활동을 계획한 해오름 어린이집 김경하 원장은 “영유아들이 직접적으로 물건을 홍보하며 판매하고 구입하는 특별한 경험을 통해 자신에게 필요없는 물건이 다른 누군가에게는 필요한 물건이 될 수 있음을 깨닫고 더 나아가 나눔을 실천하는 참여문화를 확산시킬 수 있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이런 기회가 자주 마련되어 많은 어린이들이 참여하게 되기를 바란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천나현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