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2 (금)

여수시, 드론배송 서비스 상용화 나선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여수시, 드론배송 서비스 상용화 나선다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 공모 2년 연속 선정
국비 5억 원 확보, 섬 맞춤형 드론배송서비스 상용화 추진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 공모 2년 연속 선정
-국비 5억 원 확보, 섬 맞춤형 드론배송서비스 상용화 추진
 

[크기변환]드론.png

▲드론배송서비스 상용화 구상도

여수시 섬 드론배송 하늘길이 ‘활짝’ 열릴 전망이다.

4일 시에 따르면 국토교통부와 항공안전기술원이 주관한 2024년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 작년에 이어 본 공모에 2년 연속 선정됐다.

이에 따라 여수시는 국비 5억 원을 확보하고 오는 11월 말까지 총 6억 5천만 원을 투입, ㈜스카이포츠드론서비스코리아·㈜무지개연구소·국제드론표준산업협회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지역특성을 반영한 섬 맞춤형 드론배송서비스 상용화에 나선다.

여수시 진모, 작금, 개도권역에 3개의 배송거점과 10개의 섬 마을과 캠핑장, 호텔리조트 등 지정된 15개의 배달점을 구축해 실 주문 배송서비스를 지원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드론 이착륙장, 물품수취시설, 드론상황실 등 배송 인프라를 구축하고 비행로 개발, 드론안전관리시스템 등 섬 드론 배송 실증을 추진할 계획이다.

앞서 지난해 시는 같은 공모에 선정돼 섬과 육지를 잇는 순환형 드론배송 서비스인 ‘바로가-도(島)’를 추진하고, 같은 해 드론특별자유화 구역으로 지정된 여수시는 이번 공모 선정으로 드론산업의 메카로 발돋움할 것으로 기대된다.

정기명 여수시장은 “이번 공모 선정은 미래 신성장 동력인 드론산업 육성 및 생활 속 드론서비스를 실현을 앞당기는 좋은 기회”라며 “2026여수세계섬박람회와 연계해 다양한 분야의 드론서비스를 지속 발굴·지원해 ‘미래모빌리티 도시’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여수시는 지난해 11월 돌산 진모지구에서 드론산업 육성을 위한 ‘드론 실증도시 구축’ 사업 시연회를 개최했으며, 국토부 공모사업인 비행 관련 각종 규제를 간소화하는 드론 특별자유화구역 3개 공역이 선정되어 2025년까지 2년 간 다양한 드론 서비스 개발을 추진, 올해 6월까지 전라남도, 고흥군, 신안군과 공동으로 전남형 UAM(도심공항교통) 항로개설 기획연구’를 진행해 2026여수세계섬박람회에서 드론 서비스와 함께 UAM 체험을 실현할 예정이다.

김수용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