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6 (화)

환경의 날 기념식 개최, 기후위기 속 우리의 역할 성찰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환경의 날 기념식 개최, 기후위기 속 우리의 역할 성찰

영산강유역환경청, 오는 5일 영산강유역환경청 대강당서 진행
제29회 환경의 날 주제, “국민과 함께 미래로, 녹색강국 대한민국”

-영산강유역환경청, 오는 5일 영산강유역환경청 대강당서 진행

-제29회 환경의 날 주제, “국민과 함께 미래로, 녹색강국 대한민국”

 

[크기변환]환경의날기념식.jpg

▲2024년 환경의 날 기념식 홍보 포스터


전세계가 지구온난화로 인한 이상기후로 몸살을 앓고 있다. 우리나라 역시 첫 태풍이 예년보다 늦게 형성되면서 올여름 강력한 폭우가 예상되고 있다.


영산강유역환경청(청장 박연재)은 6월 5일(수) 10시부터 영산강유역환경청 대강당에서 2024년 ‘환경의 날 기념식’을 개최하여 기후위기에 대한 인식 확산에 나설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는 국립환경과학원 영산강물환경연구소, 한국환경보전원 호남지사, 한국환경공단 광주‧전남‧제주환경본부 등 유관기관 관계자 등 150여 명이 참석할 것으로 전해졌다.


‘세계 환경의 날’은 환경보전에 대한 의지를 다지고자 1972년 제27차 UN 총회에서 6월 5일로 지정되었으며, 우리나라는 1996년부터 세계 환경의 날을 법정기념일로 지정한 이래 올해 29회를 맞았다.


환경부는 올해 ‘국민과 함께 미래로, 녹색강국 대한민국’을 환경의 날 주제로 선정하며 가뭄‧홍수, 생태계 변화 등 기후위기 대응을 넘어 녹색강국으로 가자는 메시지 전달을 위한 행사들을 기획하고 있다.


이번 기념식에서는 환경의 날 영상 시청, 환경보전 유공자 표창, 기념사, 등으로 진행되며, 부대행사로 한국환경연구원 국가기후위기적응센터 홍제우 박사의 ‘기후변화와 우리의 대응’ 특강이 진행될 예정이다.


박연재 청장은 “환경의 날은 지구를 지키기 위한 약속의 날로 일상에서 저탄소 녹색환경을 실천하고, 자연과 인류의 지속 가능한 미래에 대해 고민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20240604_1.jpg

황은지 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