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8 (화)

  • 맑음속초4.8℃
  • 맑음-2.6℃
  • 맑음철원-3.4℃
  • 맑음동두천-1.7℃
  • 맑음파주-2.4℃
  • 맑음대관령-3.9℃
  • 맑음백령도0.7℃
  • 맑음북강릉3.5℃
  • 맑음강릉5.3℃
  • 맑음동해3.7℃
  • 맑음서울-1.8℃
  • 맑음인천-2.5℃
  • 맑음원주-1.6℃
  • 눈울릉도1.0℃
  • 맑음수원-0.3℃
  • 맑음영월-1.1℃
  • 맑음충주-1.3℃
  • 맑음서산1.0℃
  • 맑음울진3.3℃
  • 맑음청주-0.2℃
  • 맑음대전2.2℃
  • 맑음추풍령-0.7℃
  • 맑음안동0.4℃
  • 맑음상주0.4℃
  • 맑음포항3.6℃
  • 맑음군산2.3℃
  • 맑음대구2.5℃
  • 맑음전주1.1℃
  • 맑음울산3.2℃
  • 맑음창원2.4℃
  • 맑음광주3.1℃
  • 맑음부산4.0℃
  • 맑음통영5.5℃
  • 맑음목포1.8℃
  • 맑음여수3.6℃
  • 구름조금흑산도5.8℃
  • 맑음완도4.9℃
  • 맑음고창1.6℃
  • 맑음순천1.5℃
  • 맑음홍성(예)1.1℃
  • 구름많음제주6.2℃
  • 구름많음고산5.5℃
  • 구름조금성산6.2℃
  • 맑음서귀포8.6℃
  • 맑음진주6.0℃
  • 맑음강화-1.2℃
  • 맑음양평-1.1℃
  • 맑음이천-0.4℃
  • 맑음인제-2.0℃
  • 맑음홍천-0.7℃
  • 맑음태백-0.1℃
  • 맑음정선군-1.0℃
  • 맑음제천-2.4℃
  • 맑음보은0.0℃
  • 맑음천안-0.8℃
  • 맑음보령1.6℃
  • 맑음부여2.5℃
  • 맑음금산0.7℃
  • 맑음부안1.6℃
  • 맑음임실0.0℃
  • 맑음정읍0.7℃
  • 맑음남원0.6℃
  • 맑음장수-0.6℃
  • 맑음고창군1.4℃
  • 맑음영광군3.1℃
  • 맑음김해시3.4℃
  • 맑음순창군0.9℃
  • 맑음북창원4.1℃
  • 맑음양산시5.4℃
  • 맑음보성군5.4℃
  • 맑음강진군3.9℃
  • 맑음장흥4.2℃
  • 맑음해남4.0℃
  • 맑음고흥3.9℃
  • 맑음의령군5.9℃
  • 맑음함양군1.9℃
  • 맑음광양시3.8℃
  • 맑음진도군4.4℃
  • 맑음봉화0.8℃
  • 맑음영주-0.7℃
  • 맑음문경0.1℃
  • 맑음청송군-0.1℃
  • 맑음영덕2.7℃
  • 맑음의성2.0℃
  • 맑음구미2.9℃
  • 맑음영천2.7℃
  • 맑음경주시2.9℃
  • 맑음거창3.1℃
  • 맑음합천4.2℃
  • 맑음밀양4.4℃
  • 맑음산청4.1℃
  • 맑음거제4.2℃
  • 맑음남해5.3℃
문체부 국제관광도시 관광거점도시 여수시 탈락...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문체부 국제관광도시 관광거점도시 여수시 탈락...

-부산,목포,전주,안동,강릉 선정-선정 도시 5년간 국비 500억 지원

-부산,목포,전주,안동,강릉 선정-선정 도시 5년간 국비 500억 지원

 

문체부 국제관광도시 관광거점도시2.jpg
>관광거점도시 육성 사업 선정 결과


문화체육관광부는 국비 500억 원이 지원되는 관광거점도시 육성 사업 대상지 가운데 국제관광도시로 부산 비롯해 지역관광거점도시로 강릉(강원), 안동(경북), 전주(전북), 목포시(전남) 등 5곳을 선정했다.
문체부 관광거점도시란 고유한 지역 관광 브랜드를 지니고 글로컬 관광도시로 도약할 수 있는 잠재력을 가진 도시를 세계 수준의 관광지로 육성하는 사업으로, 서울과 수도권에 치중된 외국인 관광객의 지방 확산을 도모하기 위해 거점도시 당 향후 5년간 100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하는 관광분야 최대 규모 사업이다.

여수시는 문화체육관광부의 지역관광거점도시 선정에서 최종 탈락했고, 국제관광도시 대상지로는 인천과 경합을 벌인 부산이 선정됐으며, 지역관광거점도시에는 강릉, 전주, 목포, 안동 등 4곳이 선정됐다.

앞서 여수시는 문체부가 2년 마다 진행하는 ‘2019 지역관광발전지수 동향 분석’에서 전국 기초지자체 중 2위를 차지하며 최고등급인 1등급을 기록했다. 관광자원과 인프라, 지역관광 효과와 지역 홍보 분야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한, 여수밤바다 브랜드, 낭만포차 등 다양한 관광콘텐츠 개발로 최근 5년 연속 1300만 명 관광객이 찾고 있는 대한민국 대표 해양관광 휴양도시로 발돋움 했다.
여수시는 남해안 광역 관광의 허브 역할과 글로벌 해양 관광도시로 나아갈 수 있는 최적의 기회다면서  21일 9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한 마지막 최종심사 발표 준비에 총력을 다 하겠다고 자신감을 보였지만 결국 고배를 마셨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여수의 탈락을 지역안배면에서 배제된 것이 아니냐는 추측을 하고 있다.
 
문체부는 사업 첫해인 올해 국제관광도시에 43억 원, 지역관광거점도시에 각 21억5000만 원(총 86억 원), 홍보 및 컨설팅에 30억 원 등 국비 159억 원을 투입하여 5년간 지원한다.
 

 
 
 
최향란기자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